TOP

송고(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송고(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부산 소비재기업들이 중국의 일대일로(一帶一路, 육상·해상 실크로드 건설)와 서부대개발 프로젝트에 따라 신흥 시장으로 떠오르는 중국 서부시장 개척에 나선다. 부산시와 부산경제진흥원은 20일부터 24일까지 중국 쓰촨성 청두에서 열리는 제17회 중국 청두 서부 국제박람회에 부산 소비재 중소기업 8개사가 참가한다고 밝혔다. 이 박람회는 국가급 종합박람회로 중국 서부지역에서 열리는 박람회 가운데 최대 규모다. 부산시는 이번 박람회에 중국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화장품, 유아용품 등 소비재 기업을 선정해 참가를 지원한다. 참가 기업은 삼보텍, 파인데이, 온누리기업, 라모수, 카나, 네오메드, 나로메디칼, 코어부브먼트 등 8개사이다. 지난 2016년 열린 16회 박람회에서는 네오메드 등 부산지역 소비재 중소기업 8개사가 참가해 134건의 수출상담과 400만 달러 상당의 계약추진 실적을 올렸다. 중국 서부내륙은 약 2억 명의 인구가 거주하고 중국 중앙정부의 경제개발정책에 힘입어 고속성장하며 구매력이 꾸준히 상승하고 있다. 전시회가 열리는 청두시는 중국 내륙도시 가운데 수입 소비재 수요가 가장 많은 도시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박람회 참가 결과를 토대로 중국 권역별 소비특성과 구매방식 변화를 파악해 효율적인 마케팅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정읍출장샵 -[카톡:ym85] — 낙관하는 것 아닌가. 대북제재가 부산출장샵 쉽게 풀리지 않을 전망이다. ▲ 개성공단 폐쇄 전에도 유엔 안보리 제재가 있었으나 개성공단은 예외사항으로 인정을 받았다. 북한에 대한 김해출장샵 미국의 경제봉쇄나 유엔 제재로 인해 공단이 폐쇄된 부산출장샵 게 아니다. 2016년 2월 당시 박근혜 대통령의 일방적인 지시로 공단이 하루아침에 문을 닫았다. 개성공단 재개에 대한 국민의 영천출장샵 공감대가 형성되고 정부가 적극적인 의지를 보이면 당장에라도 문을 열 수 있다.

Share and Enjoy:
  • Print
  • Digg
  • Sphinn
  • del.icio.us
  • Facebook
  • Mixx
  • Google Bookmarks
  • Blogplay
  • LinkedIn
  • MySpace
  • Ping.fm
  • Posterous
  • RSS
  • StumbleUpon
  • Technorati
  • Twitter
  • Yahoo! Buzz

Leave a Reply

Your email is never published nor shar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